“송도자원순환센터 연소여열 판매로 최대 13억 세외수익”
“송도자원순환센터 연소여열 판매로 최대 13억 세외수익”
  • 연수신문
  • 승인 2018.08.24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FEZ,미래엔인천‧인천종합컨소시엄과 난방에너지 공급계약 체결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송도자원순환센터에서 쓰고 남은 열을 송도국제도시등에 난방용 에너지로 공급하는 계약을 미래엔인천‧인천종합 컨소시엄과 23일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송도자원순환센터에서 나오는 여열은 시간당 최대 7.7기가칼로리(Gcal/h)로 경제청은 이번 계약을 통해 연간 최대 13억여원의 수익을 올릴 전망이다.

경제청 관계자는 “에너지 재활용, 세외수입 증대 등 여러 효과를 분석해 여열 공급 계약을 추진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송도자원순환센터는 생활폐기물전처리 및 고형연료 제조사용 시설로지난해 12월 준공되었다. 고형연료를 사용할 때 나오는 열(스팀)은 시설 내에서 우선 사용하고, 남은 열은 열교환기를 통해 100℃이상의 물로 변환해 난방용 에너지로 공급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