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인천 연수 대학가요제 뜨거운 열기 속 성황리에 마쳐
제2회 인천 연수 대학가요제 뜨거운 열기 속 성황리에 마쳐
  • 연수신문
  • 승인 2018.11.05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수구는 최근 연세대학교 국제캠퍼스에서 제2회 인천 연수 대학가요제를 많은 관객과 뜨거운 열기 속에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번 가요제에는 지난 9월부터 예선 및 본선을 거쳐 올라온 10개 팀이 결선무대에 출전해 각자의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음악평론가 성우진 △백두산 기타리스트 김도균 △베이시스트 서영도 △락킨코리아 부대표 문찬훈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해 공정한 심사를 진행했다.

또한 △버즈의 민경훈 △R&B 및 힙합 가수 범키 △제이닉 △트웬티 등 인기 가수들의 축하공연으로 대학가요제 열기를 더욱 뜨겁게 달궜다.

참가팀들의 열띤 경연 속에 올해 대상은 ▲“내가 그린 여행”을 부른 내가 그린 그림(백제예술대+서경대)이 차지해 상금 300만 원을 수상했다.
 
한편 결선에서 수상한 팀에게는 음반제작과 음원유통, 라디오 방송에 출연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며, 연수구에서 주관하는 많은 문화 행사에서도 공연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