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장애인자립생활센터 미술스케치 전시회 “행복바라기”
미래장애인자립생활센터 미술스케치 전시회 “행복바라기”
  • 연수신문
  • 승인 2018.12.11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술 스케치 홍영표 강사와 참여자들은 미술스케치 전시회 “행복바라기”를 12월 5일부터 2019년 1월 4일까지 청학도서관 YCL갤러리에서 전시회를 갖는다.
 
이번 “행복바리기” 미술스케치 전시회는 지체1급 장애인 당사자인 홍영표 강사의 재능기부를 시작으로 직접 전시회 장소를 섭외해 2년간 수업 결과물로 이루어낸 첫 번째 전시회다.

홍영표 강사는 참여자들의 마음을 다독거리며 모델링이 되어 주었기 때문에 공감대가 크고 소통이 잘 되어 더욱 의미가 크다.

미래장애인자립생활센터 서연희 센터장은 “자립생활기술훈련으로 실시된 미술스케치반 모든분들의 열정과 그동안 재능기부로 꾸준히 미술 강의를 해 주신 홍영표 강사님께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미래장애인자립생활센터는 인천시 중증장애인자립생활지원사업 1년 6개월의 육성형 과정을 마치고 일반형으로 전환되어 3년간의 장애인자립생활을 위한 동료상담, 금전관리교육, 미술스케치, 몸펴기운동, 이미용서비스, 목욕서비스 등을 지원하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