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려운 이웃을 위한 방한용품 지원행사
어려운 이웃을 위한 방한용품 지원행사
  • 박진형 기자
  • 승인 2019.01.11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하권의 추운 날씨를 대비할 수 있도록 저소득층 장애인에게 방한용품을 기부하는 따스한 손길이 이어졌다.

인천지체장애인협회 연수구지회(정인식 지회장)는 10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지정기탁으로 300만원을 지원받아 저소득장애인에게 총 이불 100채를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협회 관계자는 "어려운 경제사정 때문인지 사회가 점점 더 각박해 지고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후원이 점차 줄어들고 있다"면서 "그래서 이번 방한용품지원사업이 특별하게 느껴진다. 모두가 오랜만에 웃으며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고 전했다.

인천지체장애인협회는 장애인에 대한 사회인식개선과 사회참여확대, 권익 및 자립을 도모하여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여러 복지 사업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