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심 속에서 재즈 선율을 즐기다 「연수스트리트 재즈페스티벌」 개최
도심 속에서 재즈 선율을 즐기다 「연수스트리트 재즈페스티벌」 개최
  • 연수신문
  • 승인 2019.07.22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도 찾아가는 문화행사 제8회 우리동네 별별공연 「연수스트리트 재즈페스티벌」이 오는 27일 ~ 28일 양일간 청학근린공원에서 개최된다.

본 공연은 도심 속 공원에서 모두가 함께 음악을 들으며 멋진 순간을 나눌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 재즈를 중심으로 R&B, 팝 등 다양한 장르의 국내외 뮤지션의 라이브 무대가 펼쳐지며 지역 마켓도 함께 열려 보다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연수스트리트 재즈페스티벌은 민과 관이 함께 소통하여 지역문화발전을 위한‘음악이 흐르는 거리’를 만들기 위한 첫걸음으로, 인천 출신의 연주자들을 기반으로 현존하는 우리나라 최상의 연주를 선보일 수 있는 재즈뮤지션들의 무대가 마련돼 있다.

연수구립예술단(관악단, 전통예술단)의 사전공연을 시작으로 27일 토요일 라인업은 ‘오리엔탈 쇼커스’, ‘송하철 퀸텟’, ‘홍순달의 바람난 재즈’, ‘타틀즈’, ‘Orquesta Cobana’, 28일 일요일의 라인업은 ‘미스타쏭과 꽃길밴드’, ‘인천재즈 올스타밴드’, ‘Maria Orlova&Samjonny(러시아 뮤지션)’, ‘스트릿 건즈’, ‘소울시티 재즈오케스트라’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