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송도 공사장 타워크레인 무너져 3명 사상자 발생
인천 송도 공사장 타워크레인 무너져 3명 사상자 발생
  • 연수신문
  • 승인 2020.01.03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인천소방본부

인천 송도의 한 건물 공사장에서 대형 타워 크레인이 쓰러지면서 지상으로 추락한 A씨(58)씨와 B씨(50) 등 50대 근로자 2명이 숨지고 또 다른 근로자 C씨(32)가 팔을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3일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32분께 인천시 연수구 송도국제도시 한 절삭공구 제조업체의 사옥 신축 공사장에서 대형 타워크레인이 쓰러졌다.

사고 당시 공사장에서는 볼트를 풀어 타워크레인을 해체하는 작업이 진행 중이었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타워크레인의 높이를 단계적으로 줄여나가는 작업을 하던 중 건물 10층 높이 지점에서 크레인이 쓰러지며 사고가 났다"고 말했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볼트를 푸는 과정에서 문제가 있었는지, 크레인 자체가 하중을 견디지 못한 것인지 등을 확인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