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6월부터 경유자동차 배출가스 특별점검 실시
인천시, 6월부터 경유자동차 배출가스 특별점검 실시
  • 서지수 기자
  • 승인 2020.06.01 1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공항 등 경유 자동차에 대한 특별점검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미세먼지로 나빠진 대기질을 개선하기 위해 6월부터 올해 연말까지 경유 자동차를 대상으로 운행차 배출가스 특별점검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점검은 고농도 미세먼지가 다량 발생하는 항만·공항·수도권매립지에 진출입하는 차량과 공공기관 및 버스업체에서 보유중인 경유자동차 1,619대를 대상으로 실시한다.

점검은 시·군구 합동 점검반을 편성하여 주차장, 차고지 등에서 시행되며, 점검결과 배출 허용기준을 초과한 차량에 대해서는 대기환경보전법 등에 따라 차량 정비·점검 안내 및 개선명령을 조치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해 매연측정기와 비디오카메라 등을 활용해 도심 주요 도로 지점에서 운행차 78,156대에 대해 운행차 배출가스 상시 점검을 실시하여 부적합차량에 대해 개선조치 한 바 있다.

조현오 대기보전과장은 “올해 운행차 배출가스 특별점검을 통해 미세먼지를 감축하고 대기질을 개선하여 시민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시민들께서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평소 차량점검 및 정비를 꼼꼼히 하는 등 운행제한 배출가스 저감에 적극적인 협조와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