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학동 상가번영회, 코로나19 없는 거리 만들기 최선
선학동 상가번영회, 코로나19 없는 거리 만들기 최선
  • 연수신문
  • 승인 2020.12.03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학동 상가번영회(회장 정옥순)가 선학동 먹자거리를 코로나19 감염으로부터 안심할 수 있는 지역으로 만들기 위해 지난달 16일부터 자발적인 방역활동을 이어와 지역사회 모범이 되고 있다.

상가번영회 상인들은 자발적으로 매일 오후 2시에 방역복을 입고, 먹자거리 일대를 중심으로 상가 건물과 시설물들에 대한 방역활동을 약 1시간에 걸쳐서 진행하고 있다. 특히 다중이 접촉하는 문 손잡이, 화장실 등에 대해서는 더 꼼꼼한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정옥순 회장은 “선학동 먹자거리 방문객들의 코로나19 감염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하고, 누구나 안심하고 방문할 수 있는 상가지역으로 거듭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석환 선학동장은 “쌀쌀해지는 날씨에도 불구하고 솔선수범해 지역의  안전을 위해 힘써주셔서 감사하다”며, “모두가 힘을 모아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자생단체 중심의 자발적인 방역활동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