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연수구 고3 수험생, 수능 당일날 확진
인천 연수구 고3 수험생, 수능 당일날 확진
  • 서지수 기자
  • 승인 2020.12.03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의 학교는 기사와 관련 없음
이미지의 학교는 기사와 관련 없음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수능) 시험 당일날 인천의 한 고등학교 3학년 학생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19 확진 판정을 받아 병원에서 시험을 치렀다.

3일 인천시에 따르면 인천 A고교 3학년 B(18)군은 최근 며칠 전부터 미각과 후각을 느끼지 못해 2일 연수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 검사를 받았다.

수능을 앞두고 결과를 기다리던 B군은 3일 0시 양성 판정을 받고 오전 2시 인천시의료원으로 긴급 이송됐다. 

B군은 인천의료원에 확진 수험생을 위한 별도 시험장이 마련되어 수능 시험에 응시할 수 있었다.

B군은 전날 수능 시험 예비소집 때 학교를 방문해 수험표를 받으며 담임교사를 비롯한 같은 반 여러 학생과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B군과 접촉한 이들은 정해진 고사장에서 수능 시험을 치른 뒤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방역 당국은 수능 시험이 끝나는 대로 감염 경로를 파악하는 한편 담임 교사와 같은 반 학생 20여명을 검체 검사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