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턴구역·대기차로 신설 등…송도 교통불편 크게 해소
유턴구역·대기차로 신설 등…송도 교통불편 크게 해소
  • 연수신문
  • 승인 2021.01.07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경제청, 교차로 9곳에 대한 교통체계 개선 공사 완료
타워대로입구 네거리 유턴차로 신설사진제공=인천경제청
타워대로입구 네거리 유턴차로 신설
사진제공=인천경제청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송도국제도시 내 9곳의 교차로에 대한 유턴구역과 대기차로 신설 등 교통 체계 개선 공사가 완료돼 시민 안전은 물론 교통 불편 해소가 기대된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청장 이원재)은 시민들의 편의 제고와 교통사고 예방 등을 위해 지난해 6월 착공한 송도 내 교차로 9곳에 대한 교통체계 정비 및 개선 공사가 지난해 말 마무리됐다고 7일 밝혔다.  

먼저, 유턴구역을 신설한 곳은 △테크노파크역 △인천타워대로 입구 △롯데캐슬아파트 앞 네거리 등 3곳이며 이 가운데 테크노파크역과 인천타워대로 입구 네거리에는 유턴 전용 대기차로를 신설, 통행 불편 및 안전을 크게 개선했다. 롯데캐슬아파트앞 도로는 종전 편도 3차로에서 4차로로 1개 차로를 증설했다. 

또한, △인천대 입구역 네거리 △신세계쇼핑몰 앞 네거리 △더 샵 퍼스트파크 삼거리 등 3곳은 유턴구역이 기존 3m에서 9.5m로 확대됐으며 더 샵 퍼스트파크 삼거리에는 대기차로가 새로 만들어졌다.

이와 함께 △박문여고 입구 삼거리, △그랜드호텔 앞 네거리에는 좌회전 대기차로를 신설 또는 증설했고 먼우금초등학교 앞 도로는 2차로에서 3차로로 1 개 차로를 추가로 확보했고 네거리 신호운영 체계도 개선했다. 

특히 인천경제청은 지난해 5월 어린이 교통사고가 발생한 롯데캐슬아파트 앞 네거리 교차로의 경우에는 구조개선 과정에 교통전문기관의 자문과 도로안전시설 심의(경찰청) 등을 통해 교통운영 체계의 불합리한 부분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했다.

인천경제청 관계자는 “이번 교통 체계 개선 공사를 통해 시민들의 통행 불편이 크게 해소됐다”며 “앞으로도 송도 내 불합리한 교차로 교통운영체계를  개선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