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수구, 청학동․풍림2차 상가 일대 간판개선사업 실시
연수구, 청학동․풍림2차 상가 일대 간판개선사업 실시
  • 연수신문
  • 승인 2021.03.03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비 4억9천500만 원 투입…112개 업소 불량 노후 간판 교체
상가 업소별 특성따라 정비…도시이미지‧지역경제 활성화 등 기여

연수구(구청장 고남석)는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 원도심의 불법․노후화된 옥외광고물을 정비하는 ‘2021년 간판이 아름다운 거리 조성 사업’을 진행한다.

청학동과 풍림2차 아파트 상가 일대의 노후화된 간판을 대상으로 오는 5월까지 실시설계 용역 완료한 후 8월까지 상가 거리 특색에 맞는 입체형 LED 간판으로 교체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에는 市비(50%)와 區비(50%) 매칭으로 총 사업비 4억9천500만 원을 투입해 풍림2차 아파트 상가 27개 업소와 청학동 상가 85개 업소 등 총 112개 업소의 간판 정비에 나선다.

구는 업소별 특성에 따라 새로운 간판으로 교체하고 도시미관 향상뿐만 아니라 도시이미지 제고와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난해도 市비와 區비 각각 50% 매칭 방식으로 사업비 3억 원을 투입해 연수2동 607번지 일원 총 60개 업소의 불량‧노후 간판을 새롭게 정비한 바 있다.

이외에도 올해 원도심 일원의 지하차도 야간 경관 사업과 색채디자인 사업 등 다양한 관련 사업을 실시해 침체된 도시 분위기를 개선하고 연수구 브랜드 가치를 창출해 낸다는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쾌적한 도시환경을 조성하고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아름다운 연수구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경관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