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수구, 법정 문화도시 지정 추진위원회 공식 출범
연수구, 법정 문화도시 지정 추진위원회 공식 출범
  • 서지수 기자
  • 승인 2021.06.17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예술가·연구자·관계 공무원·구의원 등 20명 1차 추진위원회 개최
문화 자치 실현위한 기본 방향·시책, 연도별 조성사업 등 심의·의결 역할

연수구가 ‘문화로 잇고 채우는 동행도시 연수’를 내걸고 추진 중인 법정 문화도시 지정 및 문화도시 사업을 이끌어갈 ‘연수구 문화도시 추진위원회’가 공식 출범했다.

지난 15일 대상황실에서 제1차 연수구 문화도시 추진위원회를 시작으로 활동을 시작한 추진위는 연수구 문화도시 조성을 위한 기본 방향과 시책, 연도별 문화도시 조성사업을 심의·의결하게 된다.  

추진위는 지난 4월 제정된 ‘인천광역시 연수구 문화도시 조성 및 지원 조례’를 근거로 시민, 예술가, 연구자, 관계 공무원, 구의원 등 20명의 위원으로 구성됐다. 

이 조례는 「지역문화진흥법」에 따라 구민이 문화적 삶을 누리고, 자율적이고 창의적인 문화 역량을 발휘할 수 있는 도시환경을 조성하여 인천광역시 연수구를 문화도시로 구현하기 위해 필요한 사항을 규정함을 목적으로 제정했다. 

그동안 구는 도시 구성원의 다양한 목소리를 담기 위한 ‘다양성 비례제’와 ‘민간 공동위원장 제도’등을 통해 문화도시 비전인 ‘동행’의 가치를 실현하고, 보다 내실 있는 추진위가 될 수 있도록 준비해왔다.

위촉장 수여와 위원장ㆍ부위원장 선출, 현황 보고 순으로 진행된 이번 1차 위원회에서는 민간 공동위원장으로 김창수 인하대학교 초빙교수, 부위원장으로 이승원 송도2동 주민자치회장이 선출됐다. 

이어 문화도시센터 문화도시팀장의 연수 문화도시 추진현황 보고 및 조성계획 공유와 함께 참석한 추진위원들이 연수 문화도시 예비사업 추진계획에 대해 자유롭게 토론하는 시간도 가졌다.

특히 이날 추진위원들은 법정 문화도시 지정 및 문화도시 사업 추진을 위한 실질적 기여와 활동에 대한 의지를 모으고 앞으로 펼쳐질 예비문화도시 사업 전반에 대한 열띤 토론을 펼쳤다. 

고남석 연수구청장은 “구민과 함께 연수구의 지역문화 발전과 문화자치를 실현할 수 있는 문화도시 추진위원회가 될 수 있도록 시민이 주도하고 행정이 뒷받침하는 민관 거버넌스의 모델을 함께 만들어가자”라며 연수구 문화도시 비전인 ‘동행’의 가치를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