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남석 연수구청장, APLC(아·태학습도시연맹) 초대 사무총장 추대
고남석 연수구청장, APLC(아·태학습도시연맹) 초대 사무총장 추대
  • 서지수 기자
  • 승인 2021.10.01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인천글로벌캠퍼스 공연장서 대면·비대면 창립총회 개최
사무국 송도 유치…ICLC 유치 성과 등 인정, 성공 개최 탄력
학습도시 정책·전략개발, 우수사례 공유·아카이브 사업 등도

연수구 고남석 구청장이 아시아-태평양지역 48개국 300개 학습도시를 하나로 묶는 아시아태평양 학습도시연맹(APLC·Alliance for Asia-Pacific Learning Cities) 초대 사무총장에 추대됐다.

또 회원도시의 평생교육진흥사업을 지원하고 APLC 총회와 집행위원회 결정사항에 대한 집행 업무를 주관하게 될 연맹의 사무국도 연수구에 두기로 했다.

아시아-태평양 14개국 65개 APLC 회원도시들은 30일 오후 4시 IGC 인천글로벌캠퍼스 공연장에서 대면·비대면으로 창립총회를 열고 이같은 내용이 담긴 APLC 정관을 원안 가결했다.

APLC 의장에는 그동안 APLC 창립준비위원회를 이끌어 온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이, 공동의장에는 ICLC 개최 도시인 고남석 연수구청장과 전국 평생학습도시협의회장인 곽상욱 오산시장이 맡게 됐다.

또 APLC 집행위원회는 국내 10명, 해외 10명으로 구성키로 하고 집행위원회 구성은 의장단에 위임하고 차후 추가 논의 후 세부 사항을 결정키로 했다.

연수구 전통문화예술단의 개막공연으로 문을 연 이날 창립총회는 온·오프라인으로 학습도시 글로벌 동향과 A-BBC 명예의 전당 헌정 기념식, APLC 창립총회 등 모두 3부로 나누어 진행됐다.

이날 스리프리야 란가나탄 인도대사, 알레한드로 호세 코스타리카 대사 와 APLC 자문위원 등이 현장 참여했고 국내뿐 아니라 해외 13개국 20여개 도시 등이 온라인으로 자리를 함께 했다.

이에 따라 APLC는 뉴노멀 시대에 모두를 위한 평생학습으로 ‘하나 되는 아시아-태평양 학습도시’ 네트워크 구축을 위해 다양한 파트너 협력을 통해 포괄적이고 실행가능한 학습도시 관련 사업들을 펼친다.

이어 올해 말까지 집행위원회를 통해 사무국 구성과 운영방향 등 사업추진 조직 체계를 구축하고 총회와 사무국 등의 세부운영규정 등을 마련하게 된다. 

 또 내년 가을 공동 현안과 협력 교류사업 등을 위한 APLC 총회와 컨퍼런스 등을 개최하고 내년 말까지 APLC 백서 등을 발간 등 본격적인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특히 학습도시정책 및 미래지향적 전략개발을 위한 협력사업을 추진하고 회원도시 우수사례 공유와 아카이브 구축 등 아태지역 특성을 반영한 중장기 발전 로드맵 연구 개발 사업들을 진행한다.

 고남석 연수구청장은 “대한민국은 과거 한국전쟁 이후 빈곤과 혼란 속에서도 교육을 멈추지 않았고 그것이 내일을 위한 성장 동력 됐다.” 며 “APLC는 새로운 규범과 목표를 제시해야 하고 아시아 태평양의 연대와 협력에 연수구가 적극적 동참할 것” 이라고 말했다.

 또 “인류는 수많은 역경 속에서도 미래에 대한 희망을 잃지 않았고 서로를 믿고 협력하며 그 희망을 현실로 바꿔냈다.” 며 “코로나 위기 속에서도 우리는 다시 희망을 키우고 있고 그 결실이 바로 APLC의 창립이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