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도국제도시 '신국제여객터미널 개장 관련' 주민 설명회 개최
송도국제도시 '신국제여객터미널 개장 관련' 주민 설명회 개최
  • 김찬국 기자
  • 승인 2019.07.19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만도시 대기오염 저감
항만콘테이너 관련 불개미 등 방역
신국제여객터미널 개장 관련 감염병 감시

신국제여객터미널 개장과 관련하여 송도국제도시 주민설명회가 연수구청 주관으로 송도3동 행정복지센터(4)에서 지난 19일 개최됐다.

송도 크루즈터미널에 이은 신국제여객터미널 개장에 대한 파급 효과와 주민 이해도를 높이고, 예상되는 문제점들에 대하여 주민들과 함께 고민하고 해결 방향을 찾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이 자리에는 고남석 연수구청장, 이정미 국회의원이 참석하여 인사말을 전했으며, 지역 주민 등이 서서 지켜볼 정도로 자리를 채웠다.

주민들은 터미널의 개장과 함께 연수구가 신항과 항만 배후단지로 자리 잡게 되면 관광 마케팅과 고용 증대 등 지역경제에 미치는 효과도 클 것으로 기대했다. 반면에 환경과 교통 등 문제에도 큰 관심을 보였다.

'신국제여객터미널 개장' 송도국제도시 주민설명회에 참석한 주민들 : 송도3동행정복지센터(4층)
'신국제여객터미널 개장' 송도국제도시 주민설명회에 참석한 주민들 : 송도3동행정복지센터(4층) /연수신문 seeyspress@naver.com

설명회에 앞서, 인천항만공사 여객사업팀 김영국 실장의 신국제여객터미널 개장과 관련한 브리핑이 있었다.

주민설명회를 위해, 일곱 명의 패널이 참석했다.

이향숙 인천대학교 교수는 항만도시 대기오염 저감을 위한 대응방안, 이흥식 농림축산검역본부 연구관은 항만콘테이너 관련 불개미 등 방역 대책, 노순호 연수보건소 소장은 신국제여객터미널 개장 관련 감염병 감시대응 구축, 윤응규 인천시 철도과 철도정책팀장은 항만배후 연결 교통망, 김순기 연수경찰서 계장은 화물차량 도시진입 차단 방안, 박민호 인천연구원 연구원은 아암물류 2단지 주차장 관련하여 주제 발표 후에 주민과의 대화가 진행됐다.

주민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신국제연객터미널 개장 관련 설명회가 진행되고 있다
주민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신국제연객터미널 개장 관련 설명회가 진행되고 있다. /연수신문 seeyspress@naver.com
농림축산검역본부 이흥식 연구관이 붉은불개미 유입에 대한 현황 및 전망을 설명한 자료
농림축산검역본부 이흥식 연구관이 붉은불개미 유입에 대한 현황 및 전망을 설명한 자료 /연수신문 seeyspress@naver.com

 

주민들의 질의 응답시간에는

대부분 화물주차장에 관련한 질의가 주를 이뤘으며, 신국제여객터미널 개장에 맞물려 항만 배후 연결교통망과 대기오염에 관한 우려의 목소리가 나왔다.

설명회를 통해 화물차주차장, 대기 환경, 교통, 방역 등의 문제들로 참석자 모두가 심각한 표정을 짓고 있으며, 이에 대한 질의가 이어지고 있다. /연수신문 seeyspress@naver.com
설명회를 통해 화물차주차장, 대기 환경, 교통, 방역 등의 문제들로 참석자 모두가 심각한 표정을 짓고 있으며, 이에 대한 질의가 이어지고 있다. /연수신문 seeyspress@naver.com

 

설명회에 참석한 주민이 화물주차장에 대한 질의를 진행하고 있다.
설명회에 참석한 주민이 화물주차장에 대한 질의를 진행하고 있다. /연수신문 seeyspress@naver.com
주민설명회에 참석한 고남석 연수구청장이 주민 질의에 앞서 판서를 통해 화물 주차장에 대한 합리적 대안 마련을 위한 방안을 설명하고 있다.
주민설명회에 참석한 고남석 연수구청장이 주민 질의에 앞서 판서를 통해 화물 주차장에 대한 합리적 대안 마련을 위한 방안을 설명하고 있다. /연수신문 seeyspress@naver.com

 

고남석 연수구청장은 주민설명회 및 질의와 관련하여, 신국제여객터미널 개장을 통해 나타날 수 있는 여러 이슈에 대하여 사전에 주민들과 소통하며, 대안을 찾는 것이 의사결정과정에서 우선 진행할 수 있는 절차이며, 이를 통해 주민들의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변했다.

 

송도9공구(송도동 300-3번지 일원)에 위치한 신국제여객터미널은 사업비 1965억 원을 투입해 지난 6월 준공을 마무리했고 오는 12월 개장을 앞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