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수구마을만들기지원센터와 연수구사회적경제지원센터 협약
연수구마을만들기지원센터와 연수구사회적경제지원센터 협약
  • 연수신문
  • 승인 2020.08.04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을공동체와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 공동노력 다짐

연수구마을만들기지원센터(센터장 안미숙)는 지난 7월 31일 연수구사회적경제지원센터(센터장 송현)와 마을공동체 및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공동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은 마을기업, 사회적 기업, 협동조합 등 사회적경제조직 다수가 연수구 마을만들기 지원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등 서로 밀접한 연관성을 가지고 있는 두 기관의 상호발전을 위해 추진됐다.

현재 마을기업 ‘차봄’은 연수구 주민과 마을공동체를 위해 공유공간을 제공하고 있으며, 사회적기업 ‘자연과 창의성’은 내·외국인들의 마을공동체 형성을 위한 놀이, 먹거리장터, 전통체험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이외에도 늘솜단지협동조합, 이스코사회적협동조합 등의 사회적경제조직들은 마을만들기 지원사업을 통해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주민들과 만나고 있으며, 공유자원플랫폼 사업에도 참여하고 있다.

이날 협약을 통해 두 센터는 마을공동체와 사회적경제조직의 신규 발굴과 프로그램 개발·운영, 홍보, 공동사업 추진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안미숙 연수구마을만들기지원센터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마을공동체가 사회적경제조직으로의 발전을 통해 지속가능할 수 있는 방안을 제시해줄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