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수구 코로나19 확진자 56명 전원 완치, 퇴원
연수구 코로나19 확진자 56명 전원 완치, 퇴원
  • 김도훈 기자
  • 승인 2020.07.31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6개월간 확진자 56명, 외국인은 41%
22일 이후 코로나19 확진자 없어

연수구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 56명이 29일부로 전원 완치 후 퇴원했다.

연수구는 최근 '코로나19 연수구 대응현황'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코로나19 발생 이후 6개월 간 구에서 나온 확진자는 총 56명이었고 초등생부터 80세 노인까지 다양한 연령층에서 확진자가 발생했다.

해외입국 등 외국인 확진자도 41%로 큰 비율을 차지했다.

이에 구를 비롯해 보건소와 의료진 등 민ㆍ관 보건당국은 24시간 코로나19 상황실을 풀가동했다. 빈틈없는 역학조사를 통한 방역망 구축과 자가격리자들에 대한 철저한 관리, 검체 검사를 통한 확진자 확인과 차단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였다.

그 결과 22일 56번째 확진자 발생 이후로 아직까지 코로나19 확진자는 발생하지 않았고 확진자 56명 전원이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할 수 있었다.

고 구청장은 "감염 확산 방지의 주역인 의료진과 방역 첨병 보건소 및 공직자 여러분들께 큰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무엇보다 힘든 시간을 묵묵히 견디며 지침에 잘 따라주신 연수구민들께도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청학동에 사는 주민 A씨는 "코로나19로 마냥 불안에 떨고 있었는데 전원 완치 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에 얼마나 기쁜지 모르겠다"며 "고생해주신 모든분들께 너무나도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